홍보센터

디에스앤지가 전하는 다양한 소식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ome홍보센터보도자료/광고매체

보도자료/광고매체 DS&G의 다양한 신제품 및 주요제품을 기사와 광고로 만나보세요.

  • bodo
    슈퍼마이크로, 페타바이트 규모의 1U 서버 및 JBOF 출시

    2017년 09월 15일   슈퍼마이크로, 페타바이트 규모의 1U 서버 및 JBOF 출시  집적도가 최적화된 새로운 올플래시 1U 스토리지 서버와 JBOF는 32개의 핫스왑 NVMe를 지원하여 1U 랙 공간에 1PB까지의 고성능 스토리지 제공    기업용 컴퓨팅, 스토리지, 네트워킹 솔루션과 그린 컴퓨팅 기술의 글로벌 리더인 슈퍼마이크로컴퓨터(Super Micro Computer, Inc. (나스닥: SMCI))는 32개의 핫스왑 NVMe SSD를 지원하는 새로운 올플래시 NVMe™ (비휘발성 메모리 익스프레스) 1U JBOF (Just a Bunch Of Flash)와 1U 슈퍼서버(SuperServer) 출시를 오늘 발표했다.​ 1U 시스템 내 모두 32개의 핫스왑 NVMe 드라이브를 가진 슈퍼마이크로의 새로운 NVMe 솔루션은 동사가 가까운 장래에 32TB NVMe 드라이브를 지원함에 따라 1U 랙 공간에 페타바이트 규모의 올NVMe 용량을 제공한다. NVMe 기술은 첨단 컴퓨팅을 위해 가능한 최저의 레이턴시를 구현하고 데이터 스토리지에 더 빠른 CPU를 적용하기 위해 개발되었다.새로운 1U 올NVMe 스토리지 서버와 JBOF는 자율 주행과 금융 사기에 대한 실시간 포착과 같이 까다로운 빅데이터 분석 애플리케이션에 사용할 수 있는 최선의 하드웨어 인프라로 신속하게 되는 공유 풀로 자료를 분산 저장한다. 12개까지의 호스트를 1U 풀 NVMe 스토리지에 직접 연결할 수 있다. 그리고 NVMe오버패브릭(NVMeoF) 솔루션의 설치를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수백 개의 호스트를 이더넷, 인피니밴드 혹은 옴니패스(OPA)를 통해 고성능 NVMe 스토리지 풀에 연결할 수 있다. 슈퍼마이크로 1U 올NVMe 스토리지 서버와 JBOF 솔루션을 통해 고성능 스토리지 리소스를 최대로 활용하고 데이터센터의 TCO를 절약할 수 있다. 찰스 량 슈퍼마이크로 사장 겸 CEO는 "당사의 기업 고객들은 슈퍼마이크로 3.0을 통해 업계에서 가장 다양하며 전 세계에 보급되어 있고, 품질이 최고이며, RAS 보안 및 랙 규모의 관리와 전 세계 서비스망을 갖춘 시장 최초의 서버와 스토리지 시스템의 장점을 활용할 수 있으며 고집적 1U 시스템으로 설계된 당사의 새로운 올플래시 32 핫스왑 드라이브는 슈퍼마이크로가 어떻게 NVMe 기술 분야를 계속 리드할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최신의 사례이다"면서 "종전 1U 솔루션의 올플래시 스토리지 집적도를 세 배 이상 늘린 본 슈퍼마이크로 시스템은 가까운 장래에 하나의 1U 시스템에 페타바이트 규모를 실현한다. 이 새로운 JBOF는 최대 12개 호스트 혹은 헤드노드로 이루어지는 유연한 구성과 초당 64GB까지의 극대 데이터 전송 스루풋을 지원한다"고 말했다.  슈퍼마이크로의 새로운 올플래시 32 드라이브NVMe 1U 시스템은 표준 U.2 SSD 뿐만 아니라 인텔 "룰러" 폼팩터 SSD를 지원하여 고객들에게 스토리지 유연성을 크게 제공한다. 이 1U 시스템은 올해 절반의 페타바이트급 NVMe 스토리지 용량을 지원하며 내년에는 완전한 페타바이트 규모를 구현할 예정이다. 본 시스템의 표준형은 이중화된 핫스왑 냉각 팬과 전원 공급 장치가 탑재되며 손쉬운 정비와 이중화를 위해 툴이 필요 없는 드라이브 트레이를 갖추고 있다. 본 솔루션은 유지관리를 위해 원격 시스템 온/오프 및 시스템 관리뿐만 아니라 각각의 개별 드라이브에 원격 전력 사이클링을 지원한다. 이 새로운 JBOF에 대한 상세 정보가 필요할 경우 다음의 웹사이트를 방문하기 바란다: https://www.supermicro.com/products/system/1U/136/SSG-136R-N32JBF.cfm이 혁신적인 하이엔드 올플래시 1U 시스템은 업계를 리드하는 스토리지 서버와 JBOD 제품 라인으로 구성된 슈퍼마이크로의 다양한 포트폴리오에 가장 최근 추가된 제품이다. 올플래시 NVMe, 심플리더블(Simply Double), SAS3 RAID 혹은HBA 컨트롤러의 더블사이드 및 탑로딩 옵션이 포함된 2U, 3U와 4U 제품을 통해 슈퍼마이크로는 오늘날 고객들의 엄격한 요구 사항을 충족하기 위해 업계에서 가장 다양한 스토리지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다음은 슈퍼마이크로 스토리지 포트폴리오 중에서 혁신적인 인기 제품들이다.탑로딩 4U싱글 익스팬더가 장착된 45 핫스왑 3.5" (혹은 2.5") 드라이브와 25.9" 깊이의 JBOD 혹은 최대 205W CPU 및 최대 3TB 메모리의 고성능 DP 서버싱글 혹은 듀얼 익스팬더가 장착된 60 핫스왑 3.5" (혹은 2.5") 드라이브와 30" 깊이의 JBOD 혹은 최대 205W CPU와 최대 3TB 메모리의 고성능 DP 서버듀얼 핫스왑 익스팬더 모듈이 장착된 90 핫스왑 3.5" (혹은 2.5") 드라이브와 35.6" 깊이의 JBOD 혹은 최대 205W CPU와 최대 3TB 메모리의 고성능 DP 서버SBB - 듀얼 핫스왑 익스팬더 모듈 혹은 노드를 통한 완벽한 이중화24개 핫스왑 2.5" 드라이브가 탑재된 2U16개 핫스왑 3.5" 드라이브가 탑재된 3U24개 핫스왑 3.5" 드라이브가 탑재된 4U슈퍼마이크로는 가장 다양하며 싱글 및 이중화된 커넥티비티가 특징인 SAS3 및 NVMe 기반 스토리지 서버와 JBOD를 공급한다.슈퍼마이크로 스토리지 제품에 대한 종합적인 정보가 필요할 경우 https://www.supermicro.com/products/nfo/storage.cfm을 방문하기 바란다.   Source: Super Micro Computer, Inc.​ / 연합뉴스 ​

    2017.09.20
  • bodo
    디에스앤지, 슈퍼마이크로 IoT 라인업 확장

    2017년 08월 31일 ZDNet Korea       디에스앤지, 슈퍼마이크로 IoT 라인업 확장           슈퍼마이크로 국내 총판사 디에스앤지(대표 서정열)는 슈퍼마이크로 IoT/임베디드 솔루션 라인업을 확장한다고 31일 밝혔다. ​ IoT 시장은 최근 모바일, 홈, 산업의 경계 없이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된다. 다양한 디바이스, 워크로드 그리고 데이터가 폭증함과 함께 IoT 시장 역시 확대되고 있다. ​ 맥킨지 글로벌 연구소는 2019년 약 107.5억 개의 M2M 장비들이 서로 연결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이처럼 기하급수적으로 확장되는 IoT 분야를 원활하게 뒷받침해주기 위해서는 그에 걸 맞는 하드웨어와 솔루션이 필연적이며, 이 같은 변화를 선도하기 위해 슈퍼마이크로는 IoT/임베디드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확장 중이다. ​ 슈퍼마이크로는 각 센서 포함 여러 가지 디바이스를 하나로 묶어 서버와 연결하는 ‘IoT 게이트웨이’부터 이를 통해 수집된 데이터를 엣지에서 즉각적으로 처리하는 ‘엣지 컴퓨팅 서버’ 그리고 빅 데이터를 저장하고 심도 있게 분석하는 ‘클라우드 스토리지’까지 엔드투엔드 솔루션을 제공한다. 슈퍼마이크로가 집중하여 공략하는 IoT/임베디드 솔루션 분야는 스마트 홈/팩토리, 엣지 시각화, 그리고 유통 부문이다. ​ 스마트 팩토리 구축의 경우, 슈퍼마이크로는 경제성과 효율성을 고려해 저전력 아톰 프로세서를 기반으로 한 시스템을 제안한다. 우선, ‘머신 컨트롤러(SYS-E100-9AP-IA)’가 생산 프로필과 고장 감지 기능을 기반으로 각 장비를 제어한다. 이를 통해, 공장의 전체적인 생산을 예측하고 관리해 효과적인 공장 운영이 가능하다. ​ 공장 가동 시에 생성되는 모든 데이터가 ‘엣지 게이트웨이(SYS-E100-9AP)’를 통해 수집되며, 해당 게이트웨이는 데이터를 안정적으로 필터링한 후에 가장 끝 단에 있는 스토리지로 데이터를 전송한다. 마지막으로, 수집된 데이터는 ‘NAS 스토리지(SYS-5029A-2TN4)’에 저장되는데, 해당 시스템은 컴팩트 사이즈로 공간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동시에 데이터를 보다 안전하게 분산 보관할 수 있다. 공장 운영자는 이렇게 모아진 데이터를 분석해, 공장을 더 효율적으로 가동시킬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며 이를 머신 컨트롤러에 다시 적용시킨다. ​ <▲ 슈퍼마이크로가 제안하는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 ​ ​ ​ ​ 유통 분야에 있어서도 맞춤형 IoT/임베디드 솔루션을 제공한다. 슈퍼마이크로는 인텔의 IoT 솔루션 파트너로서, 인텔에서 제공하는 각종 센서와 클라우드를 연결할 게이트웨이 시스템과 이를 통해 생성된 데이터를 저장하고 분석할 클라우드 스토리지 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 ‘게이트웨이 서버(SYS-5018D-FN8T)’는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수집처리하며, 센서를 통해 수집된 이벤트 및 위치 데이터를 일차적으로 분석하는 역할을 한다. 이후, 수집된 모든 데이터는 데이터 센터에 구축된 ‘클라우드’로 전송 및 저장된다. 더욱 깊이 있는 인사이트 추출을 위해, 모든 정형 및 비정형 데이터가 포함된 “빅 데이터”를 클라우드에서 분석한다. 매장 책임자는 분석된 고객의 구매 패턴, 판매량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등을 바탕으로, 어떤 물건을 언제 구비할 지 혹은 어떤 신제품을 어디에 배치할지 등을 결정한다. ​ <▲ 슈퍼마이크로가 제안하는 유통 / POS / KIOSK 솔루션> ​ ​ ​ ​ 슈퍼마이크로 IoT/임베디드용 하드웨어는 폼 팩터 혹은 지원 프로세서에 따라 분류되는데, 각 제품 라인마다 성능과 전력 효율성 및 최적화된 사용분야가 달라 맞춤 활용이 가능하다. 우선, 슈퍼마이크로가 제공하는 하드웨어는 모두 산업 표준을 기반으로 하며, 팬리스(Fanless) 시스템부터 컴팩트 서버, 미니-타워, IPC, 1U 스토리지까지 공간 효율성을 중시하는 폼 팩터 위주이다. 또한, 지원 프로세서는 크게 4가지로, 아톰 아폴로 레이크, 아톰 덴버톤, 제온 스카이레이크 H,제온 D 등이다. 제온 스카이레이크 H 기반 프로세서는 아이리스프로 그래픽을 내장해 경제적으로 트랜스코딩을 비롯한 시각화 작업을 할 수 있다. ​ 디에스앤지측은 “IoT 시장에서 핵심은 결국 수집된 데이터를 어떻게 처리 및 분석해, 여기서 유의미한 데이터를 도출하느냐에 달렸다”고 설명했다. 디에스앤지는 북미 최고의 빅 데이터/하둡 솔루션 기업인 호튼웍스와 손잡고 저장 데이터에 최적화된 HDP와 실시간 데이터를 위한 HDF 솔루션을 제공한다.       김우용 기자

    2017.09.01
  • bodo
    디에스앤지, 인텔 확장형 프로세서 기반 슈퍼마이크로 X11 시스템 선보여

    2017년 08월 08일 아크로팬         디에스앤지, 인텔 확장형 프로세서 기반 슈퍼마이크로 X11 시스템 선보여         슈퍼마이크로 국내 총판 주식회사 디에스앤지 (대표 서정열, 이하 디에스앤지)가 지난 달 중순에 출시된 슈퍼마이크로 X11 시스템을 8월부터 본격 선보인다고 밝혔다. 디에스앤지는 “Skylake-SP Early Ship” 프로젝트를 통해, 올해 2분기에 이미 슈퍼마이크로 X11 샘플 시스템을 국내에 선보인 바 있다.   슈퍼마이크로 X11 시스템은 인텔의 최신 Xeon 확장형 프로세서(Scalable Processors)를 기반으로 한다. 인텔에서 새롭게 발표한 Xeon 확장형 프로세서는 이전과는 전혀 다른 이름을 가지고 등장했다. 기존의 Xeon E5 및 E7 계열을 하나로 묶어, 그 기능과 성능에 따라 Platinum(플래티넘), Gold(골드), Silver(실버), Bronze(브론즈)의 4 등급으로 나누었다.   이는 최대 28개 코어와 6TB(테라바이트) 시스템메모리 및 최신 AVX-512 지원 등 확장성을 높였다. 또한, Platinum(플래티넘)과 Gold(골드) 등급의 경우 기존 듀얼-프로세서 서버와 멀티-프로세서 서버 간의 구분 없이 CPU 장착이 가능하며, 이 같은 변화는 인텔이 미래 데이터센터 투자가치를 강조한 결과물이다. 즉, 시스템의 업그레이드에 따라 프로세서를 변경해야 했던 기존의 아키텍처와는 달리 시스템을 업그레이드 하더라도 기존 부품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인텔의 Xeon 확장형 프로세서는 AI, 클라우드 등 워크로드가 급증하는 4차산업 환경에 최적화 되어있다. 실제로 인텔에 따르면 대량의 데이터를 빠르게 처리하는 고도의 작업, 즉, AI, 실시간 데이터 분석 등에 있어 기존 제품보다 2.2배 높은 성능을 보여준다고 한다.   슈퍼마이크로는 Xeon 확장형 프로세서의 완전한 성능과 다양한 특성을 구현해 기존보다 평균적으로 1.6배의 성능이 향상되도록 설계하였으며, 업계에서 가장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선보였다. 또한, 이 같은 추세에 맞추어 1U/2U 울트라(Ultra) 시스템 라인업을 기존보다 더욱 다양화 시켰다. 슈퍼마이크로 울트라(Ultra) 시스템은 동종 최고의 성능과 유연한 I/O, 극적으로 감소한 레이턴시(latency) 등을 바탕으로 그 어떤 까다로운 요구사항의 엔터프라이즈 어플리케이션 작업도 가능하다.   슈퍼마이크로 최신 X11 솔루션은 많은 코어와 205와트 이상의 고도 TDP를 지원하고, 높은 대역폭의 6개 메모리 채널과 최대 100G/40G/25G/10G 이더넷, 100G EDR 인피니밴드 및 통합형 인텔 옴니-패스 구조 네트워킹 패브릭을 지원한다. 또한, 인텔 확장형 프로세서와 결합된 올-플래시 NVMe 시스템은 최대 1,600만 IOPS를 제공한다. 이처럼 폭넓은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사용자는 자신만의 어플리케이션과 워크로드에 가장 최적화된 X11 시스템을 선택할 수 있다.   이외에도 차세대 데이터센터 관리 체제를 위해 설계된 업계 표준 Redfish RESTful API를 기반으로 한 슈퍼마이크로 RSD(랙 스케일 디자인) 솔루션을 지원 가능해 하나의 랙 혹은 복수의 랙에 배분된 컴퓨팅, 네트워크와 스토리지 리소스의 요소별 분해를 통해 데이터센터의 활용을 극대화할 수 있다. ​ ​ ​ 권용만 기자 ​

    2017.08.10
  • bodo
    디에스앤지, 슈퍼마이크로 RSD 솔루션으로 클라우드 시장 공략 본격화

    2017년 06월 14일 전자신문         디에스앤지, 슈퍼마이크로 RSD 솔루션으로 클라우드 시장 공략 본격화       슈퍼마이크로 국내 총판인 디에스앤지(대표 서정열)가 슈퍼마이크로 랙-스케일 디자인(SRSD) 솔루션을 국내 최초로 선보였다. 이 솔루션은 SRSD 슈퍼마이크로 컴퓨트, 스토리지, 네트워크 하드웨어를 이용해 인텔 오픈소스 RSD 프레임워크와 산업 표준 레드피쉬 레스트펄 API를 기반으로 구축된다. SRSD는 랙 단위로 설계된 종합 솔루션으로 데이터센터를 보다 신속하고 편리하게 운영할 수 있다.   <디에스앤지, 슈퍼마이크로 RSD 솔루션>     글로벌 공공 클라우드 시장은 최근 몇 년간 급격히 성장했다. 세계 클라우드 관리 서비스 시장은 연평균 14.6%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클라우드 시장 확대와 함께 다양한 응용분야가 급부상했다. 4차 산업혁명에 따라 새롭게 주목받는 클라우드 로봇 산업 등은 클라우드 시장을 더 활성화시킬 전망이다. 클라우드 서비스를 위한 데이터센터는 다량의 중요 데이터를 유지 관리해야 하기 때문에 최근 데이터센터들이 대규모 인프라로 확장하고 있다. SRSD는 대규모 데이터센터에 최적화된 종합 솔루션이다. 인텔 RSD 프레임워크 기반으로 기존 데이터센터와 달리 하이퍼-커넥티드 환경에서도 최고 가동률과 운영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SRSD 솔루션은 최신 레드피쉬 API 기반 소프트웨어를 통해 대규모 데이터센터 환경 내에 할당된 컴퓨트(Compute), 스토리지, 네트워크 자원을 한번에 관리할 수 있다. 기존 원-투-원 관리 툴인 IPMI 단점을 보완한 것이다. 클라우드 운영자는 리소스 관리에 필요한 원격 모니터링과 랙 유지보수 기능에 더해 통합 등 전체적인 운영도 같이 실시할 수 있어 유지관리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또 각 사용자 요구에 맞춘 커스터마이즈 시스템을 구성하거나 구축할 수 있다. SRSD를 통해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사, 통신사와 대기업이 빠르고 효율적으로 소프트웨어 정의형 데이터센터를 구축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SRSD는 오픈 레드피쉬 API를 활용해 슈퍼마이크로 하드웨어와 타 업체 제품 간 상호 운용성과 확장성을 제공한다. 앤시블(Ansible), 퍼핏(Puppet) 같은 데이터센터 자동화 소프트웨어나 오픈스택(OpenStack), VM웨어와 같은 프라이빗 클라우드 소프트웨어에 추가로 통합된다. SRSD 소프트웨어에는 물리적 랙 집합인 팟(Pod)을 관리하며 이를 구성하는 각 랙과 소통을 가능하게 하는 팟 매니저(Pod Manager), 랙 내의 전력과 열 자원을 관리하는 랙 매니지먼트 모듈(RMM·Rack Management Module)과 인클로저에 있는 각각의 BMC 컨트롤러와의 소통을 통해 자산 정보 등 통합정보를 보고하는 풀리드 시스템 메니지먼트 엔진(PSME·Pooled System Management Engine)이 포함된다. 모든 매니지먼트 소프트웨어는 단일 1U 랙 어플라이언스에 패키지 형태로 탑재돼 관리가 용이하다. SRSD 솔루션은 별도의 전용 하드웨어가 아닌 기존 시스템에서도 구동되는 것이 특징이다. 조만간 출시될 슈퍼마이크로 X11 시스템뿐 아니라 기존 X10 시스템에서도 운용된다.디에스앤지 관계자는 “SRSD를 통해 규모에 상관없이 어떤 기업이던지 클라우드를 간편하고 신속하게 구축할 수 있다”면서 “SRSD와 같은 랙 단위로 설계된 솔루션이 향후 대규모 데이터센터를 보다 유연하고 경제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해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디에스앤지는 기존에 제공하던 호튼웍스의 하둡 빅데이터 솔루션과 더불어 SRSD를 도입해 토탈 솔루션 기업으로서 기반을 다지고 있으며 앞으로도 하드웨어와 솔루션의 최적화된 결합에 투자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서동규기자 dkseo@etnews.com 

    2017.06.15
  • bodo
    디에스앤지, 서베일런스 스토리지 프라미스 Vess A-시리즈

    ​2017년 05월 15일 CCTV 뉴스 ​ 디에스앤지, 서베일런스 스토리지 프라미스 Vess A-시리즈프라미스(Promise Technology) 한국 총판 디에스앤지는 영상 감시에 최적화된 전문 스토리지 Vess A-시리즈를 통한 보다 합리적이고 안정적인 NVR 스토리지 솔루션을 선보였다. 프라미스는 영상 감시용으로 최적화된 스토리지 및 솔루션에 집중하고 있는 선도업체 중 하나다. ​CCTV 솔루션 구축 시 화질이나 프레임 등 카메라 성능뿐 아니라, 녹화된 영상이 저장 및 보관되는 스토리지 역시 눈 여겨 봐야 한다. 특히, 대규모 구축의 경우 영상 자료가 방대해지는 만큼 신뢰할 수 있는 동시에 비용 효율적인 NVR 스토리지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런 점에서 프라미스는 전세계적으로 그 안정성과 경제성을 인정받은 스토리지 전문 기업이다. 디에스앤지는 이 같은 산업 특성을 감안해 프라미스 Vess A-시리즈를 최적의 NVR 스토리지 솔루션으로 선정해 국내에 선보였다. ▲ IP 비디오 보안용 NVR 스토리지 어플라이언스 Vess A2200 & A2600     프라미스는 지난 3월 개방형 플랫폼 IP VMS(Video Management Software) 업체인 마일스톤(Milestone)의 커뮤니티 데이 행사에서 2년 연속 최고의 스토리지 솔루션 파트너 업체로 선정되었다. 프라미스의 Vess A2000 시리즈 NVR 솔루션은 마일스톤의 XProtect VMS와 상호 운용성 인증을 받았으며, 이외에도 Aimetis, Axxonsoft, CamIQ, CSVi, Digifort, Genetec, OnSSI, SeeTec, SONY 등의 다양한 업체의 IP 카메라, VMS 제품군과 호환된다. ​ 프라미스는 Vess A-시리즈에 스마트부스트(SmartBoost) 기술을 적용해 최고 수준의 성능을 제공하는 동시에 병목 현상을 극복했다. 스마트부스트를 통해 제공되는 주요 기능은 총 세 가지다. 우선, 예측적 재생(Predictive Playback) 기능은 유휴 녹화 시간을 활용해 읽기 패턴을 모니터링해 다음 재생이 필요한 곳을 예측한다. 이를 통해 하드 디스크에 걸리는 시스템 작업 부하를 줄일 수 있다. 또한, 원격 활성 서비스(Remote Active Service)는 파워 서플라이, 컨트롤러 또는 하드디스크가 위험한 상태가 되면 이를 사전에 감지해 통보한다. 또한 정전 발생 시 별도의 전원을 공급하는 기능도 있어, 무중단 환경이 필수인 산업에 최적화돼 있다. ​ 마지막으로, 순차적 패턴 녹화(Sequential Pattern Recording)는 랜던 쓰기 패턴에 의해 발생하는 과도한 작업부하를 줄여 준다. 녹화 패턴을 모니터링하고 캐시 버퍼에 있는 데이터를 수집하며 풀 스트라이프 상태 시 데이터를 드라이브에만 쓰도록 구성돼, 결과적으로 CCTV 운영을 원활하게 해준다.   ​ ▲ 타사 NVR 스토리지 솔루션 대비 간소한 프라미스 Vess A-시리즈  Vess NVR 어플라이언스에는 관리해야 할 별도의 RAID 스토리지 장치가 없기 때문에 기술지원이나 장비 설치 시 비용을 줄일 수 있다. 또한, 올-인-원 솔루션으로 서버와 컨트롤러 카드, 외부 케이블과 스토리지가 하나로 통합돼, 별도의 제품이 필요 없다. 이뿐 아니라 Vess NVR 어플라이언스는 다른 하드웨어와 통합운영할 경우에도 상호 운용성이 뛰어나, 타 하드웨어와의 호환성 검증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 Vess A-시리즈는 레코더와 스토리지를 하나의 솔루션으로 통합해 비즈니스의 성장에 따른 확장이 용이하다. ​ 스토리지를 추가 장착하기만 하면 되며, 별도의 사용자 설정도 필요없다. 게다가 별도의 외부 스토리지가 필요한 경우에도, 프라미스의 Vess 스토리지를 사용하면 레코딩 어플라이언스와 외부 스토리지를 결합한 토탈 영상 서베일런스 솔루션을 쉽게 구축할 수 있다. 또한 프라미스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디자인툴(DesignTool)을 통해 NVR이나 스토리지 요구사항에 가장 적합한 설정으로 서버와 스토리지의 구성을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디에스앤지 관계자는 현재 전국적으로 프라미스 대리점을 모집 중이라고 밝혔다. “디에스앤지는 서버/스토리지/빅데이터 솔루션 전문 기업으로 전국에 걸쳐 고객을 보유하고 있는 만큼, 신속한 기술 지원이 장점”이라며, 간단한 기술 지원의 경우 원격으로 대처하여 실시간성을 확보할 수 있다고도 덧붙였다. 이외에도, 디에스앤지는 대리점 계약을 체결할 경우 담당 엔지니어가 직접 제품 전반에 대한 교육을 제공한다. ​ ​

    2017.06.13
  • bodo
    디에스앤지, 슈퍼마이크로 HPC 용 멀티-노드 시스템 BigTwin 출시

    2017년 04월 05일   디에스앤지, 슈퍼마이크로 HPC 용 멀티-노드 시스템 BigTwin 출시    슈퍼마이크로 국내 총판 주식회사 디에스앤지 가 슈퍼마이크로의 HPC를 타깃으로 한 멀티-노드 시스템인 BigTwin을 국내에 최초로 선보였다.BigTwin은 슈퍼마이크로가 올해 초 발표한 5세대 Twin 아키텍처로, 2U에 4개의 컴퓨팅 노드를 지원하는 멀티-노드 시스템이다 (SYS-2028BT-HN(NC0/T)R+). BigTwin은 기존 Twin 아키텍처가 가진 공간 및 발열 한계로 인한 성능의 제약을 뛰어넘었다. BigTwin은 3개 노드에 1개의 핫 스페어를 더한 하이퍼-컨버지드(Hyper-Converged) 솔루션으로, 높은 성능과 에너지 효율을 기반으로 HPC 및 데이터센터를 타깃으로 한다.BigTwin 시스템의 각 노드에는 최대 205W TDP의 Intel Xeon E5-2600 v4/v3 CPU를 장착 가능해, 최상급 프로세서를 포함한 가장 넓은 범위의 프로세서를 지원한다. 또한, 얇은 스틱형 고효율 파워 서플라이를 사용해 제한된 공간에서 각 노드의 크기를 극대화 했다. 이를 통해, 노드 당 24개의 DIMM 슬롯, 즉, 최대 3TB 메모리와 2개의 PCIe x16 슬롯을 통해 보다 유연한 I/O를 지원한다. 뿐만 아니라 24개의 All-Flash NVMe 드라이브를 지원하는 최초이자 유일한 멀티-노드 시스템이기도 하다.BigTwin은 슈퍼마이크로가 특별히 개발한 SIOM(Super I/O Module) 모듈라 네트워킹을 통해 1GbE, 10G, 25G, 100G, IB를 포함한 10가지 이상의 네트워킹 옵션을 제공한다. 이 같은 유연한 네트워킹을 통해 I/O 수용량이 2배 더 높아졌으며, 최대 50%의 I/O 비용 절감이 가능해졌다. 또한, 일반적인 1U 서버 대비 공간 활용은 50% 향상시켰으며 동시에 4대의 노드가 하나의 파워 서플라이 세트를 공유하는 구조로 전력 소모는 10% 넘게 절감시킨다. 이 같은 I/O 유연성과 절감된 전력 소모로 하이퍼-컨버지드 솔루션을 구축하려는 기업에게 특히 최적화되어 있다.슈퍼마이크로 CEO인 찰스 리앙은 “슈퍼마이크로 트윈 플랫폼 5세대인 Big Twin은 별도의 공기 냉각이 필요 없는 데이터 센터를 지원하면서 단위 전력당 그리고 단위 비용당 최고의 성능을 발휘하는 멀티-노드 시스템이다.”라며 BigTwin 아키텍처가 단순히 지금뿐만 아니라 미래를 대비하기 위한 시스템임을 강조하기도 했다. 한편, 디에스앤지 관계자는 슈퍼마이크로가 올 초 Fortune 100 기업 중 하나의 데이터 센터에 마이크로 블레이드 제품을 30,000대 이상 설치하는 등 하드웨어 분야의 강자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 블레이드는 3U에 14개의 핫 스왑 서버 블레이드를 지원하여 시장 내 최고의 집적도를 자랑함과 동시에 이를 구축한 데이터 센터는 1.06 PUE를 달성했다. 이 같이 에너지 효율적인 서버들은 슈퍼마이크로의 Green Computing (친환경 IT) 정신과 이어진다.​    케이벤치 기자 pr@kbench.com​

    2017.04.10
  • bodo
    디에스앤지, 하이브리드 메모리 전문 기업 넷리스트와 계약 체결

    2017년 03월 13일  디에스앤지, 하이브리드 메모리 전문 기업 넷리스트와 계약 체결     슈퍼마이크로 한국 공식 총판 주식회사 디에스앤지 (대표 서정열, 이하 디에스앤지)가 미국 서버용 메모리 모듈 전문 기업인 ‘넷리스트 (Netlist, Inc.)’와 국내 총판계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넷리스트는 미국 얼바인에 기반을 둔 기업으로, LRDIMM, RDIMM, NVDIMM 등 서버용 메모리 분야에서 120여 개에 달하는 원천 기술을 확보하고 있다. 특히, 넷리스트의 대표 기술인 LRDIMM에 있어 미국 대법원으로부터 넷리스트의 독점권을 인정받았다.넷리스트가 주력하고 있는 기술은 D램과 낸드플래시의 장점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메모리 아키텍처이다. 이는 스토리지클래스메모리(SCM)라 불리는 기술로, 플래시와 같은 비휘발성인 동시에 램과 같은 고속 데이터 접근이 가능한 신기술이다. 삼성전자는 SCM의 일종인 인텔의 3D 크로스포인트 기술에 대항하기 위해, 2015년 넷리스트에 약 270억원을 투자하며, 크로스라이선스(상호특허협력)를 체결했다.​ 현재 넷리스트는 I/O에 있어 페인 포인트를 겪는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과 오랜 테스트를 통한 검증을 진행하고 있다. 이 같은 넷리스트의 제품 중 하나인 EV3는 PCI-E 기반으로, 1차 Cache Hit로 사용 시 전체 성능의 20-30%를 증대할 수 있다. 넷리스트의 하이브리드 메모리는 사용 데이터, 어플리케이션, 구축 상황에 따라 많게는 50-60%까지 I/O 성능을 끌어올릴 수 있다.기존 메모리, 스토리지가 빅데이터 클라우드와 함께 급성장하고 있는 CPU 및 서버와의 성능 격차로 인해 병목 현상의 원인으로 지적되고 있는 지금, 이 같은 하이브리드 메모리는 새로운 대책으로 떠오르고 있다. 특히, 곧 양산에 들어갈 넷리스트의 차세대 아키텍처 SCM은 메모리 업계에 큰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된다.디에스앤지 관계자는 “빅데이터, IoT, 클라우드, 인공지능 분야의 성장으로 대용량 메모리에 대한 수요가 확대되며 다수의 기업 및 연구소가 인-메모리 컴퓨팅에 주목하고 있다”면서 넷리스트와 계약한 이유를 밝혔다. D램과 낸드플래시의 장점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메모리가 가장 최적화된 곳인 엔터프라이즈 데이터센터, HPC를 타깃으로 시장 진입을 적극적으로 개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또한, 디에스앤지는 계약의 또 다른 이유를 넷리스트 NVDIMM이 슈퍼마이크로 X10 계열의 모든 제품에서 호환 가능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넷리스트의 NVDIMM (NV3, NV4)은 PCI-E 타입에 비해 더 경제적인 동시에 성능은 4배 이상 뛰어나다.   권용만기자​

    2017.03.17
  • bodo
    슈퍼마이크로, 실리콘밸리에 친환경 제조 시설 새롭게 오픈

    2017년 03월 09일  슈퍼마이크로, 실리콘밸리에 친환경 제조 시설 새롭게 오픈   그린 컴퓨팅을 포함한 컴퓨팅, 스토리지와 네트워킹 기술 분야의 글로벌 리더인 슈퍼마이크로컴퓨터(Super Micro Computer, Inc. (나스닥: SMCI))는 청정 연료전지의 현장 발전을 포함한 실리콘밸리 소재 LEED(에너지와 환경 디자인 리더십) 골드 인증을 받아 자원 효율성이 높은 배송 및 최종 조립 센터를 새로 오픈했다. 182,000 평방 피트 넓이의 이 새로운 시설은 슈퍼마이크로의 그린 컴퓨팅 파크 내 기존 150만 평방 피트의 세계 본부, 제품-개발 및 제조 공간을 보완하게 될 다섯 개의 새로운 21세기형 생산 허브 중 첫 번째이다. 이 시설은 업무 최적화 시스템을 실리콘밸리와 전 세계의 주도적인 클라우드, 빅데이터, 기업과 사물인터넷 혁신자들에게 공급하는 새로운 슈퍼블레이드(SuperBlade), 빅트윈(BigTwin)과 심플리더블스토리지(Simply Double Storage) 제품을 포함한 슈퍼마이크로의 서버와 스토리지 제품의 종합적인 포트폴리오를 구축하는 데 사용된다. 슈퍼마이크로는 미국, 유럽과 아시아 지역에 전 세계 엔지니어링, 제조 및 배송 시설을 보유하여 당사의 지역별 고객들의 특정 니즈에 부응하고 있다. 이 모든 곳에서 인터넷뿐만 아니라 기업의 데이터센터 애플리케이션을 구동하는 최고 효율의 시스템, 서버와 스토리지 장비를 공급한다.    이 새로운 시설은 자체의 청정 연료전지 기반 전기를 현장에서 발전하여 시설이 완벽하게 설치될 경우 10년 동안 3천만 달러 이상의 에너지 비용을 절약하게 된다. 1 메가와트아워급 블룸에너지 서버는 시설이 필요한 에너지의 대부분을 공급하며 외부 전력이 중단될 경우 비상 운영을 유지할 수 있도록 구성된다. 전통적인 중앙 집중식 전력 소스에 비해 연료전지는 여러 방면에서 향상된 지속가능형 장점이 있는데 고효율,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공기 오염 감소 및 물 사용량의 절감 등이 그것이다. 블룸에너지 서버는 연소 없는 고효율 전기화학 반응을 이용하여 천연가스를 청정에너지로 전환한다. 연료를 태우지 않음으로써 연료전지는 미립자를 만드는 스모그와 종래의 발전소에서 배출되는 유해 NOx 및 SOx 배출 가스가 사실상 없다. 이러한 연료 프로젝트를 통해 에너지 비용 약 20%를 절감하고 1,000에이커의 숲이 흡수하는 탄소와 같은 수량인 약 3백만 파운드의 CO2 가스를 매년 감축한다. LEED 인증을 받은 건물들은 물과 에너지를 적게 사용하고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여 자원 효율성이 높다. 이 건물들은 에어컨디셔닝의 필요성을 없애기 위해 지붕을 VOC가 낮은 고반사 방식으로 시공하며 온수에 의한 주위 공기 히팅 방식으로 난방한다. 이 건물들은 LED 조명 시스템으로 불을 밝힌다. 첫 번째 건물은 2016년 말 운영에 들어갔으며 두 번째 건물은 올해 8월에 운영될 예정이다.  슈퍼마이크로의 사장 겸 CEO인 찰스 량은 "우리는 당사 제품과 시설을 통해 그린 컴퓨팅 분야를 선도할 것을 다짐한다. 당사의 새로운 그린 컴퓨팅 캠퍼스는 매년 수백만 달러의 에너지 비용을 절감시켜주면서도 오염 물질을 줄이는 연료전지 기술 전력 시스템을 활용한다"면서 "첨단 기술 분야의 당사 투자를 통해 실리콘밸리 중심부에 있는 당사의 수직통합형 시스템 인증, 엔지니어링, 제조 및 배송 캠퍼스가 사용할 깨끗하며 신뢰도가 아주 큰 전력을 공급한다"고 말했다. ​산호세 시장 샘 리카르도는 "나는 산호세에서 성장한 제조업체가 거둔 지난 20년 동안의 성공이 더 이상 자랑스러울 수 없다"면서 "슈퍼마이크로는 최신의 환경 기준에 맞춘 고품질 제품을 제조함으로써 '우리는 그린 IT를 지킨다'라는 모토 아래 운영을 계속한다. CEO인 량과 그의 팀의 환경과 경제 발전에 대한 지속적인 공헌, 산호세의 일자리 창출에 대해 감사를 표한다"라고 말했다.블룸에너지의 창업자, 회장 겸 CEO인 KR 스리다르는 "또 하나의 실리콘밸리 제조기업과 협력을 하게 되어 자랑스럽다"면서 "이 프로젝트의 특색은 청정 배송 에너지의 혜택이 많다는 것이며 현장에서 전기를 만들고 외부 전기 공급의 중단에 대비할 수 있는 다용도 캠퍼스가 가능한데 이 모든 것과 함께 운영 경비 절감과 유해한 오염 물질 배출을 감축할 수 있다"고 말했다.슈퍼마이크로는 20억 달러 이상의 매출액과 지난 6년 동안 5배 성장하여 전 세계 IT 회사 중에서 성장 속도 제1위에 랭크되었으며 포춘지 선정 2016년 전체 산업 중 성장 속도 제18위 기업에 올랐다. 동사는 또한 포춘 미국 1000대 기업에 속해 있다. 연구개발은 사내에서 이루어지고 있으며 설계팀들 사이의 소통과 협업이 향상되고 개발 공정을 원활하게 진행하며 시장 출시 시간을 감축한다. 빌딩블록 기술을 활용한 슈퍼마이크로는 다양한 제품을 공급하며, 성능, 출시 시간, 품질, 원가와 전력 효율을 위한 고객의 요구에 기반을 둔 애플리케이션 최적화된 솔루션을 공급할 수 있다.슈퍼마이크로의 고성능, 고효율 서버, 스토리지와 네트워킹 솔루션 전 제품에 대한 상세 정보가 필요할 경우 www.supermicro.com을 방문하기 바란다.  Source: Super Micro Computer, Inc.​ / 연합뉴스

    2017.03.17

본 웹사이트는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합니다.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 등에 의해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게시일 2015.11.09

닫기